- 6일부터 수영장·헬스장·다목적체육관 우선 개관
- 입장 인원 제한, 브레이크 타임 진행 등 코로나19 방역 태세 유지

[세계로컬핫뉴스] 익산시 ‘서부권역 다목적체육관’ 부분 개관

왕성재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5-04 20:10:3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익산=세계타임즈 왕성재 기자] 시민들의 건강증진을 위해 구축된 익산 ‘서부권역 다목적체육관’이 부분 개관한다.


시는 철저한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하에 오는 6일부터 체육관을 부분 개관해 일부 시설만 운영한다고 밝혔다.


주요시설인 수영장 6개 레인과 어린이풀장, 다목적실(에어로빅, 요가 등) 가운데 우선 수영장과 헬스장, 다목적체육관을 부분 개관한다.

 

나머지 요가와 에어로빅, 아쿠아로빅 등의 종목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추후 개방할 방침이다.

 

단 수영장은 자유수영에 한해 운영된다.


시는 시설 운영 시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 준수 차원에서 정원의 50% 이내로 입장 인원을 제한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수영을 제외한 헬스장과 다목적체육관 이용자의 경우 샤워 시설을 이용할 수 없으며 매일 오후 1시부터 2시까지 브레이크 타임을 진행해 전체적인 소독 작업을 실시한다.


모현동 지역에 위치한 ‘서부권역 다목적체육관’은 지하 1층과 지상 3층, 연면적 4천719㎡ 규모로 건립됐으며 총 사업비 124억5천만 원이 투입됐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쾌적하고 안전한 생활체육 시설 운영을 통해 시민들의 정서함양과 건강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왕성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