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21일 20일간 세입‧세출 및 기금 등 결산검사…
재무운영 합당성과 예산집행 효율성 등 심사

세종시의회 2020 회계연도 결산검사 종료…재정 건전성 향상 기대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4-21 12:19: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종=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의회(의장 이태환)는 지난 4월 2일부터 20일간 실시한 ‘2020회계연도 결산검사’를 종료했다고 밝혔다.

 

2020회계연도 통합 결산 결과 세입은 2조 2,156억원 세출은 1조 6,818억원이며 순 세계 잉여금은 전년 대비 1,330억원 증가한 4,086억원으로 나타났다.

 

이번 결산검사에서는 ▲예산 집행의 합목적성 ▲예산 항목별 집행률 부진 사유 ▲예산집행의 효율성과 재무운영의 합당성 ▲계산의 오류와 실제 수지 부합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살폈다.

 

결산검사 위원으로 참여한 세종시의회 이순열 의원은 “시 재정 건전성 향상은 세종시의 내실 있는 성장을 위해 반드시 풀어야 할 과제”라면서 “이번 결산검사를 통해 예산집행의 투명성과 효율성을 철저하게 점검해보는 계기가 되었다”고 밝혔다.

 

또한 결산검사 대표위원을 맡은 세종시의회 안찬영 의원은 “시 예산에는 시민들의 정주여건을 보다 나아지게 만들어 달라는 다양한 요구와 수요가 담겨 있다”면서 “시민과의 약속이기도 한 예산 집행이 목적에 맞게 적시 적소에 잘 쓰였는지를 중점적으로 심사했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의회는 오는 5월 20일부터 개회하는 제69회 제1차 정례회 기간 중 ‘2020회계연도 결산안’ 등 주요 안건 심사와 2021년도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