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1-21호(수지 구 롯데마트 부지, 보쉬 진입로) 교통문제 지적

용인시의회 김희영 의원, 5분 자유발언

이영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9-09 18:15:2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용인시=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용인시의회 김희영 의원(풍덕천2‧상현1‧상현2동/국민의힘)은 9일 제247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중1-21호(수지 구 롯데마트 부지, 보쉬 진입로) 교통 문제를 지적했다. 

 

김 의원은 최근 논란의 중심에 있는 중1-21호 도로는 수지구와 플랫폼시티, 가칭 수지 IC를 연결하는 핵심 도로로 교통개선 대책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신축 공동주택 앞의 중1-21호 도로는 9차선인 백설교를 시작으로 6차선을 지나 4차선으로 연결되면서 점차 좁아지는 호리병 모양으로 12월에 준공될 예정인데, 많은 시민과 전문가들은 이 도로가 플랫폼시티 주변 교통의 핵심축에 있어 교통개선 대책이 시급하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용인시는 근본적 방법을 찾으려는 노력을 전혀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시민들은 중1-21호 도로 보쉬 진입로가 최소 6차선은 되어야 교통대란을 피할 수 있다고 계속 요구했으나 9월 중 진행될 교통영향평가에 올라온 심의자료에는 보쉬 진입로 중 공동주택 부지 앞의 도로를 5차선으로 시공하겠다는 계획이 진행되고 있다고 우려를 나타냈다. 

 

김 의원은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광역 교통개선 대책을 반영해 중1-21호 도로 개선 방안을 세울 것과 최소 6차선 도로가 확보될 때까지 공동주택의 인허가 시기를 조절하고, 입주민의 피해가 예상되는 교육‧환경문제 해결로 공동주택 문제를 해소할 것을 제안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