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27개 해수욕장 7월 1일부터 8월 20일까지 개장
- 해양스포츠 “바다로 세계로”, 해변축제 “썸머 페스티벌”도 열려
- 거제 구조라, 사천 남일대 해수욕장 청정해수욕장으로 선정

[세계로컬핫뉴스]경상남도 여름철 힐링은 깨끗하고 안전한 경남 해수욕장에서!

백수연 | news@thesegye.com | 입력 2017-06-25 12:14:0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남=세계타임즈 백수연기자]경남도는 올 여름을 더욱 시원하고 즐겁게 보낼 수 있도록 도내 27개 해수욕장을 7월 1일부터 차례로 개장하여 8월 20일 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개장 첫날인 7월 1일에는 거제 구조라, 학동몽돌, 와현 해수욕장 등 거제시 17개 해수욕장이 개장한다.
순차적으로 남해군 상주, 통영시 통영공설, 비진도 등 5개소와 사천시 남일대 해수욕장 7월 8일, 남해군 송정해수욕장 등 4개소는 7월 14일 개장한다.


  개장기간 동안 거제 구조라, 학동몽돌, 와현해수욕장에서는 7월 27일부터 7월 30일까지 해양스포츠 “바다로 세계로”가, 남해 상주해수욕장에서는 8월 13일부터 8월 14일(예정)까지 해변축제 “썸머 페스티벌” 등 다양한 여름축제가 열려 피서객에게 즐거움과 추억을 선사한다.


 “바다로 세계로” 해양스포츠는 핀수영 등 해양스포츠대회와 요트 체험 등 해양레저 체험행사를 통해 경남의 아름다운 바다를 홍보하기 위한 목적으로 개최되며, 행사기간 동안 전국의 해양스포츠 선수와 동호인, 체험객들이 10만명 이상 몰려올 것으로 예상된다.


  구조라해수욕장에서는 ‘어드벤처 체험관’, ‘맨손고기잡기체험’ 등을, 와현모래숲해변에서는 ‘바다가 보이는 라디오’, 학동흑진주몽돌해변에서는 ‘해변 JAZZ 콘서트’, ‘청소년 동아리 페스티벌’, 지세포항에서는 ‘요트체험’ 등 다채로운 행사가 여름 바다를 찾은 관광객을 맞이할 계획이다.


 상주섬머페스티벌은 울창한 해변 송림숲을 배경으로 인기 아이돌 그룹, 록 밴드, 솔로가수 등 다수의 출연진이 출연하고 동아리 공연, 한 여름밤 젊음의 댄스파티인 “DJ 파티”가 열려 열대야에도 불구하고 해수욕장을 방문한 피서객들에게 즐거움을 안겨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거제 구조라와 사천 남일대 해수욕장은 해양환경관리공단과 한국관광공사가 전국 해수욕장을 대상으로 수질과 위치·접근성 등을 고려하여 선정한 청정해수욕장 20선에 선정되어 많은 피서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경남도는 안전하고 쾌적한 해수욕장 환경 조성과 함께 물놀이 사고 예방을 위하여 지난 6월 9일부터 19일까지 안전관리 조치 여부와 각종 안전시설 비치, 수질과 백사장, 편의시설 등의 환경안전 관리기준 적합성 여부 등을 점검하였으며 전년에 이여 올해에도 2년 연속 물놀이 사망사고 없는 해수욕장을 만들 계획이다.


  한편, 지난해 경남 도내 28개 해수욕장 이용객은 2015년 77만8천 명 보다 5만7천 명(6.9%) 늘어난 약 83만5천 명으로, 2014년도 55만8천명 보다 약 50% 가까이 증가했다.


  김기영 경상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여름철의 대표적인 휴양공간인 해수욕장을 방문하는 피서객들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해수욕을 즐길 수 있도록 안전사고 예방과 이용객 편의도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백수연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