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하동 송림 숲속 꽃무릇 활짝

이판석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9-24 00:00:3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하동군=세계타임즈 이판석 기자] 천연기념물 제445호 하동송림 숲에 붉게 핀 꽃무릇이 화사한 자태를 뽐내고 있다. 송림 숲 꽃무릇은 이달 하순 만개해 장관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송림 꽃무릇과 함께 북천에서는 우리나라 가을철 대표 꽃 잔치 ‘코스모스·메밀꽃 축제’가 열려 하동을 찾는 관광객에게 힐링을 선사한다.

 

하동송림은 조선 영조 21년(1745) 전천상 부사가 강바람과 모래바람을 막기 위해 심은 소나무 숲으로, 꽃무릇과 노송이 어우러져 환상적인 자태를 연출한다.

 

군 관계자는 “노송 숲의 붉은 꽃무릇이 관광객과 군민에게 아름다운 경관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붉은 융단 같은 꽃무릇과 함께 코스모스·메밀꽃축제도 즐기며 가을의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판석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